Total 272articles, Now page is 4 / 14pages
View Article     
Name   Kwang Han
Homepage   http://cyworld.nate.com/hstar1
Subject   주님의 기도
우루과이 한 작은 교회 벽에 적혀있는 글이라고 합니다.

늘 약해서 순간마다 주님을 붙잡지 않으면 안되는
우리에게 잔잔한 경종의 파장을 일으키는 글이라서 올려봅니다.

- 주님의 용사들이 일어나는 꿈을 꾸는 자녀로부터 -


                             ----- < '주님의 기도'를 함부로 뇌지 마라 > -----

                             '하늘에 계신' 하지 마라
                             세상 일에만 빠져 있으면서.

                             '우리'라고 하지 마라
                             너 혼자만 생각하며 살아가면서.

                             '아버지'라고 하지 마라
                             아들 딸로 살지도 않으면서.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며'라 하지 마라
                             자기 이름을 빛내기 위해서만 안간힘을 쓰면서.

                             '아버지의 나라가 임하시며'라고 하지 마라
                             물질 만능의 나라를 원하면서.

                             '아버지의 뜻이 이루어지소서'라고 하지 마라
                             내 뜻대로 되기만 바라면서.

                             '오늘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옵시고'라고 하지 마라
                             죽을 때까지 먹고 남을 양식을 쌓아 두려 하면서.

                             '우리에게 잘못한 이를 우리가 용서하오니
                             우리 죄를 용서하시고'라고 하지 마라
                             누구에겐가 아직도 앙심을 품고 있으면서.

                             '우리를 유혹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라고 하지 마라
                             죄 지을 기회를 애써 찾아다니면서.

                             '악에서 구하소서'라고 하지 마라
                             악을 보고도 아무런 양심의 소리를 듣지 않으면서.

                             '아멘'이라고 하지 마라
                             주님의 기도를 진정 나의 기도로 바치지도 않으면서.

 Prev    Back to Northfield 뉴스레터 (7월호)
주영
  2007/07/05 
 Next    International Students Graduation Dinner
Church
  2007/05/08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lifesay